top of page

오스틴 최고층 빌딩에 새로 들어선 럭셔리 아파트 투어 🏣

안녕하세요 시시각각 변하는 오스틴 다운타운의 Skyline을 바라보면 그 중에 가장 높게 솟아있는 건물을 볼 수 있습니다. 'Sixth and Guadalupe' 이라는 빌딩인데요, 66층 267m 높이를 자랑하는 이 건물은 오피스와 아파트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이 중 아파트 입주가 시작되었다고해서 바로 투어를 다녀왔습니다. 아래 영상 함께 보시죠



아파트 각 유닛에서 바라보는 뷰가 정말 아름답습니다. Gym, 수영장, 회의실 등 아파트 Amenity 시설도 정말 훌륭합니다.



하지만 이 빌딩이 가지고 있는 오스틴 최고층 빌딩의 왕관도 곧 다른 건물에 내어준다고 합니다. 2026년에 완공 예정인 'The Waterline' 이라는 빌딩이 최고층 자리를 차지할 예정이며, 이건물은 무려 텍사스에서 가장 높은 건물이 될 예정입니다.



(출처: kpf.com)


74층, 311m의 위용을 자랑하게 될 The Waterline 에는 럭셔리아파트, 호텔, 오피스가 들어설 예정이라고 하니 과연 어떤 멋진 모습으로 지어질 지 기대가 됩니다.


오스틴 다운타운은 한정된 토지 안에 기존 오래된 건물들을 허물고 고층빌딩이 들어서는 방식으로 지속적으로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다운타운에서만 느낄 수 있는 Vibe를 즐기기 위해서 다운타운에 지어지는 콘도나 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한국에서 오시는 주재원분들이나 다운타운 아파트에 대해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언제든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상 오스틴대디였습니다.


감사합니다.


조회수 27회댓글 0개

댓글


bottom of page